제가 만났엇던 중에 제일 나이스 인 처자

제가 만났엇던 중에 제일 나이스 인 처자

8867
암튼 아가씨를 집으로 오라고했습니다. 안올줄알았는데 아가씨가 겁없게 오더라구요
우선 얼굴은 뭐 성괴가 살짝 보입니다. 이마가 좁더라구요
근데 몸매는 아주 훌륭합니다.
원피스를 입었는데 전체적 비율이 참 좋더라구요 . 모나지않구
가슴은... a와 b 사이?? 제가 큰 가슴을 선호하지않고 적당히 체형에 맞는 가슴을 좋아해서 저는 만족했습니다.
그렇게 만나가지고 샤워를 같이하고 ㅇㅁ를 시작하는데 ㅇㅁ는 아직 경험치가 많이 부족합니다. 그리고 얼른 하고 끝내고 싶어하는듯한?? 살짝 기분이 안좋아질뻔했는데 해줄건 다해줍니다. ㅈㄲㅈ 그리고 ㅅㄲㅅ 또 ㅂㅇ 까지. 혓바닥을 살살 굴리면서 아주 잘하더군요. 그래서 저도 기분좋아 ㅂㅃ로 시작해서 69까지 했습죠 ㅋㅋ 물론 ㅂㅈㅇ 냄새 안났구요 ㅋㅋ 나면 못하죠. .ㅋㅋ
그러다가 노콘으로 정상위로 시작을해 해부위로 끝났습니다. 이 아가씨 아주
해부위에서 허리놀림이 장난아닙니다. 제가 살짝 지루끼가 있는데 느낌 바로 쫙쫙 오더군요
그렇게 끝나고 샤워하고 담배피면서 이야기하다가 보냈습니다. 2번은 해야 치유될줄알았던 내상이 한번에 치유되더군요
긴 글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ㅋㅋ 모두들 즐달하세요 ㅋㅋ
0 Comments